라이프

첫돌 맞은 아기판다 푸바오의 돌잡이는?

에버랜드, 20일 생후 1주년 맞아 '해피 판다 위크'

'폭풍 성장 푸바오, 1년 만에 몸무게 200배 늘어

지난해 7월 태어난 아기판다 푸바오가 1년 만에 몸무게가 200배나 늘어나는 등 건강하게 자라고 있다./사진제공=에버랜드


지난해 7월 국내 최초로 태어난 아기 판다 푸바오의 생후 1년을 기념해 에버랜드에서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국내 최초의 푸바오 첫 생일을 앞두고 고객들과 함께 하는 '해피 판다 위크'를 7월 한 달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먼저 푸바오가 태어난 오는 20일에는 첫 생일파티가 열려 사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이벤트를 통해 초청된 고객들과 함께 푸바오의 생일을 축하해주고 돌잡이도 진행될 예정이다. 푸바오 생일파티 고객 초청은 9일부터 '에버랜드' '뿌빠TV' 등 유튜브 채널에서 댓글로 응모해 선정된다.



푸바오가 돌잡이로 뭘 잡을지 미리 예상해보는 온라인 댓글 이벤트도 에버랜드 SNS 채널에서 진행된다. 판다 사육사들에게 푸바오와 관련해 평소 궁금했던 내용을 실시간 댓글로 물어보며 소통하는 라이브방송이 생일 당일 오후 에버랜드 유튜브 채널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또 아기판다 분만실, 대나무 저장고 등 일반인이 들어갈 수 없는 판다월드의 시크릿 공간을 사육사와 함께 탐방해보는 '판다스틱 홈 투어' 프로그램도 10일부터 8월29일까지 진행된다. 판다스틱 홈 투어는 에버랜드 홈페이지 사전 예약을 통해 매일 3팀 한정으로 진행되며, 참가자들에게는 지난 1년간의 푸바오 성장일기를 담은 포토북과 판다 상품 교환권, 판다월드 및 사파리월드 우선탑승권 등을 선물한다.

푸바오(사진 왼쪽)가 어미 아이바오와 함께 대나무를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사진제공=에버랜드


이외에도 판다 가족과 생일이 같은 고객들에게는 생일별로 총 4일 간 매일 선착순 50명에게 예약제로 운영 중인 판다월드 입장 기회를 제공한다. 푸바오 생일파티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에버랜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푸바오는 지난해 7월20일 자이언트 판다 커플 수컷 러바바오와 암컷 아이바오 사이에서 태어난 암컷 판다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현재 푸바오의 몸무게가 39㎏로 태어났을 때보다 200배 가량 증가했다”며 “모유 외에도 대나무와 죽순을 맛보기 시작하는 등 시기별 성장 단계에 맞게 건강하게 자라고 있다”고 전했다.

최성욱 기자
secre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