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일반

신세계 강남점 천장서 물 쏟아졌다. 무슨일이…[영상]

/트위터 캡처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누수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14일 관련 업계와 SNS 등에 따르면 지난 12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식품관에서 노후 배수관 문제로 누수 사고가 발생했다. 영상을 보면 천정의 틈에서 물이 쏟아지는 가운데 직원들이 급하게 물건을 옮기는 모습이 나타난다.

이에 신세계백화점 측은 사고 당일 영업 종료 후 배관 교체 및 점검을 진행했고, 지난 13일 영업을 재개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상품에 일부 피해가 있었지만 자세한 손실 규모는 파악하기 어려운 것으로 전해졌다. 신세계 관계자는 "단순 누수 사고였고 인명 피해는 없었다"며 “사고 이후 점검을 마쳐서 다른 배수관 문제는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