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SK이노, 지역사회와 협력해 울산 결식우려아동 지원

23일 울산시청에서 열린 ‘울산지역 결식우려아동 행복도시락 전달식’에서 백부기(왼쪽 세번째부터) SK이노베이션 울산CLX 대외협력실장, 장수완 울산시 행정부시장, 강학봉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울산지부 사무처장 등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 울산컴플렉스(울산CLX)가 울산시, 울산항만공사와 함께 행복얼라이언스를 통한 결식우려아동 지원 사업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겨울방학 기간 울산지역 내 사각지대 결식아동 200명에게 행복도시락을 전달해 사회 안전망 강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울산지역 결식우려아동 행복도시락 지원 사업’은 울산지역 내 사각지대에 있는 결식아동 문제를 실질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와 지자체, 지역사회 간 민관 협력을 기반으로 결식우려 아동에게 행복도시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울산 행복도시락 지원 사업에서는 겨울방학기간 동안 결식 우려가 높아진 울산 지역 아동 200명을 대상으로 한 주에 5식, 총 1만3,200여 식을 지원할 예정이다. 울산항만공사의 기부금 2,000만 원과 SK이노베이션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부하는 6,000만 원, 총 8,000만 원의 기부금이 결식우려아동들에게 행복도시락을 지원하는데 사용될 계획이다. 울산항만공사와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에도 사업장이 소재한 울산 결식우려아동을 위해 7,000만원 상당의 기부금을 기탁한 바 있다.


김기혁 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부 김기혁 기자 coldmetal@sedaily.com
메이저리그 구단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단장 빌리빈은 야구라는 스포츠 영역에 통계학을 도입해 우승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처럼 모든 삶의 영역엔 경제 원리가 숨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제로 행간을 읽어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