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영상]LPGA에서도 밀리지 않는 김아림의 드라이버 샷




김아림(26)은 한국 여자골프를 대표하는 장타자다. 지난해 비회원 신분으로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하며 미국 무대에 직행한 김아림은 LPGA 투어에서도 장타 면에서는 전혀 밀리지 않는 실력을 뽐냈다. 올 시즌 장타 부문 5위(277.7야드)에 올랐다. 시즌 초반에는 미국 무대에 적응하느라 성적이 좋지 않았지만 하반기에는 점차 안정된 모습을 되찾아 내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관련기사



김아림(26)은 한국 여자골프를 대표하는 장타자다. 지난해 비회원 신분으로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하며 미국 무대에 직행한 김아림은 LPGA 투어에서도 장타 면에서는 전혀 밀리지 않는 실력을 뽐냈다. 올 시즌 장타 부문 5위(277.7야드)에 올랐다. 시즌 초반에는 미국 무대에 적응하느라 성적이 좋지 않았지만 하반기에는 점차 안정된 모습을 되찾아 내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김세영 기자
sygolf@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