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향

추경호 "경제 상황 엄중…비상경제 TF 발족"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제 위기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비상경제 대응 태스크포스(TF)'를 발족한다고 11일 밝혔다.

관련기사



비상경제대응 TF는 기재부 1차관을 팀장으로 하며 차관보(부팀장), 경제정책국장, 국제금융국장, 국고국장, 대외경제국장, 예산총괄심의관, 조세총괄심의관 등이 참여한다. TF는 이날 첫 회의를 개최한다.

기재부 관계자는 “추 부총리가 전날 1급 이상 간부들과 물가·추경 상황, 금융·외환시장 동향 등 당면 현안들을 긴급 점검했다”면서 “추 부총리는 현재 경제 상황이 엄중하다고 진단하고 대응 조직을 발족할 것을 지시했다”고 말했다.

세종=김우보 기자
ub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