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보건복지위 백종헌 의원, 인지중재치료학회 감사패 수상

치매 약물 치료의 한계 극복할 인지중재치료 중요성과 역할 강조한 공로

백종헌 국민의힘 국회의원은 ‘2022 인지중재치료학회 춘계 학술대회’에서 감사패를 수상했다. 사진 제공=백종원 의원실




백종헌 국민의힘 국회의원(부산금정구)이 지난 21일 서울시 마포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022 인지중재치료학회 춘계 학술대회’에서 감사패를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관련기사



인지중재치료는 치매의 대표적인 원인 질환으로 꼽히는 알츠하이머병과 뇌혈관질환, 파킨슨병 등 다양한 뇌신경질환에 의한 인지장애의 예방 및 치료를 위해 시행되는 비약물적 치료 방법이다. 인지훈련, 인지자극, 인지재활과 같은 전통적인 인지중재치료 외에 운동, 영양, 인지치료, 혈관 위험인자 관리, 정신요법, 전자약 등이 포함된다.

백 의원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위원으로서 인지중재치료의 중요성을 알리는 데 기여한 공로로 이번 감사패를 수상했다. 특히 지난 12일 대한치매학회, 인지중재치료학회와 함께 '인지중재치료 건강보험 급여화 필요성 국회 정책 토론회'를 개최하고, 그간 소극적이었던 인지중재치료에 대한 정부의 관심을 끌어내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다.

백종헌 의원은 “치매국가책임제 선언 이후 다양한 정책들을 추진해 왔지만 여전히 정부 중심의 약물치료 추진에서는 한계를 보여왔다”며 “직접치료와 더불어 비약물 치료의 저변을 더욱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경진 기자
realglasse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