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사회

美 워싱턴서 한국전 72주년 추모식…"참전에 깊은 감사 표한 나라 한국이 유일"

버나드 샴포 기념비재단 부이사장

웨버 대령 언급하며 한미동맹 강조

조태용 대사도 "전략 파트너십 진화"

조태용(앞줄 왼쪽 두 번째) 주미대사가 25일(현지 시간) 워싱턴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열린 한국전쟁 72주년 추모 행사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묵념하고 있다. 사진 제공=주미대사관조태용(앞줄 왼쪽 두 번째) 주미대사가 25일(현지 시간) 워싱턴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열린 한국전쟁 72주년 추모 행사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묵념하고 있다. 사진 제공=주미대사관


주미 대한민국대사관이 25일(현지 시간) 한국전쟁 72주년을 맞이해 워싱턴DC에 위치한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추모 행사를 열었다.

워싱턴DC 한복판에 위치한 한국전참전기념공원은 미국 장병들의 한국전 참전을 기리기 위해 마련된 곳으로 다음 달 희생자들의 이름을 새긴 ‘추모의 벽’ 공식 제막도 앞두고 있다. 이날 추모 행사에는 불볕더위에도 불구하고 백발이 성성한 참전용사들을 비롯해 150여 명의 인파가 몰렸다.

조태용 주미대사는 추모사에서 “역사적으로 자유와 번영은 자유롭게 주어진 적이 없다”면서 “평화는 당연하게 여겨질 수 없다. 우리는 그것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고 희생해야 한다”고 밝혔다.

조태용(오른쪽) 주미대사가 25일(현지 시간) 워싱턴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열린 한국전쟁 72주년 추모 행사에서 정복을 입은 참전용사들과 환담하고 있다. 사진 제공=주미대사관조태용(오른쪽) 주미대사가 25일(현지 시간) 워싱턴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열린 한국전쟁 72주년 추모 행사에서 정복을 입은 참전용사들과 환담하고 있다. 사진 제공=주미대사관


조 대사는 이어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면서 “오늘날 한국은 민주주의와 경제적 성공의 축복을 받고 있다. 그 성공은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키겠다는 여러분의 헌신 덕분에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또 “당신의 지지가 한국을 전쟁의 폐허에서 벗어나 번창하게 했다”면서 “70여 년 전 전장에서 태어난 우리 동맹은 포괄적인 세계적 전략 파트너십으로 진화했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버나드 샴포 한국전참전기념비재단 부이사장도 22일 알링턴 국립묘지에 묻힌 고(故) 윌리엄 웨버 미 예비역 대령을 떠올리며 한미 동맹의 의미를 되새겼다. 한국전 참전 영웅인 웨버 대령은 한국전참전기념공원 ‘추모의 벽’ 설립을 이끈 인물이기도 하다.

관련기사



샴포 부이사장은 “수요일 우리는 알링턴 국립묘지에 위대한 미국인이자 우리가 사랑하는 웨버 대령을 안장했다”며 “그의 뜻을 기린다”고 애도했다. 이어 “어떤 나라도 한국처럼 그들이 받은 도움에 대해 깊은 감사를 표하는 나라는 없다”며 “그들은 수십 년간 도움을 준 나라와 그들을 위해 희생한 자들의 아들과 딸을 잊지 않았다”고도 했다. 그는 “감사합니다”라는 한국어 인사말로 기념사를 마무리했다.

조태용(가운데) 주미대사와 한국전 참전용사들이 25일(현지 시간) 워싱턴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열린 한국전쟁 72주년 추모 행사에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주미대사관조태용(가운데) 주미대사와 한국전 참전용사들이 25일(현지 시간) 워싱턴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열린 한국전쟁 72주년 추모 행사에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주미대사관


이번 행사에는 6·25 참전유공자회, 한국전참전용사협회(KWVA), 한국전참전 기념비재단(KWVMF) 등 주요 참전 단체뿐만 아니라 웨버 대령의 손녀 데인 웨버가 행사 사회자로 참가해 6·25전쟁 72주년의 의미를 더했다고 주미대사관 측은 설명했다.

정복을 입고 참석한 참전용사들 중에는 몸이 불편한 이들도 있었지만 대부분 끝까지 자리를 지켰다. 주미대사관 관계자는 “보다 공고한 한미 동맹을 통해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토대를 마련하는 데 한미가 뜻을 함께하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주한미국대사관은 6·25 전쟁 72주년을 맞아 25일 워싱턴 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한미 참전단체 대표 및 참전용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사자 추모행사를 열었다. 사진은 6·25 전쟁 72주년 추모식 모습. /연합뉴스주한미국대사관은 6·25 전쟁 72주년을 맞아 25일 워싱턴 DC 한국전참전기념공원에서 한미 참전단체 대표 및 참전용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사자 추모행사를 열었다. 사진은 6·25 전쟁 72주년 추모식 모습. /연합뉴스


워싱턴=윤홍우 특파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