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주택

한국주택협회 신임 회장에 윤영준 현대건설 대표

23일 14대 회장에 선출…"주택시장 문제 해결 노력할 것"





한국주택협회는 23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 2층 중회의실에서 임시총회를 개최해 윤영준(사진) 현대건설 대표이사(사장)를 제14대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윤영준 회장은 취임사에서 “최근 주택산업 환경은 기후 및 인구 구조의 변화로 주거의 유형이 바뀌고 인공지능, 자동화 등으로 첨단 디지털 기술 트렌드가 도입되며 거센 변화의 바람을 몰고 오고 있다”며 “우리 협회에서도 이런 변화의 격량에 기민하게 대처하고 미래 주거문화를 창출하기 위해 정부 주무부처 및 관계기관과 긴밀히 소통하며 바람직한 정책 변화를 유도하고 주택시장의 당면 현안을 해결하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기술 개발과 품질 차별화에 힘쓰고, 정부의 탄소중립기본법 시행에도 적극 동참하며, 또한 해외주택관련 단체와의 교류협력도 강화해 새로운 주택산업 발전에 앞장서도록 하자”고 강조했다.

김경택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