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동향

이청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SID 2024' 공로상 수상

SID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청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사진제공=삼성디스플레이SID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청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사진제공=삼성디스플레이




삼성디스플레이는 이청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장(부사장)이 세계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가 수여하는 '2024 스페셜 레코그니션 어워드(Special Recognition Award)'에서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스페셜 레코그니션 어워드'는 SID가 디스플레이 기술 및 업계 발전에 기여한 전문가에게 수여하는 공로상이다. 올해는 이 부사장을 비롯해 총 6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시상식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열리는 SID 디스플레이 위크 기간에 진행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SID 측은 이 부사장을 수상자로 선정한 배경에 대해 "고해상도 OLED 디스플레이와 HOP(Hybrid Oxide Poly-silicon) 기술 개발에 크게 기여하고, 프리미엄 OLED 디스플레이 분야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한 공로가 크다"고 밝혔다. HOP 기술은 삼성디스플레이가 개발한 LTPO TFT 기술로, 기존 LTPS와 산화물반도체를 결합해 전력 효율을 한층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현재 프리미엄 스마트폰 제품에 적용되고 있다.

이 부사장은 포스텍 화학공학 박사 출신으로 1992년 삼성에 입사, 2012년 말 패널 개발 임원으로 승진해 갤럭시S 시리즈와 플렉시블 OLED 개발에 기여했다. 이어 2016년 개발 PA팀장을 역임하며 세계 최초 HIAA 공법 개발 및 폴더블 OLED와 UHD 고해상도 노트북 개발 등에 기여했다. 2020년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모듈센터장, 2021년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개발실장을 역임했고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장을 맡으며 스마트폰과 IT용 OLED를 넘어 차량용까지 사업 영역을 넓혀 가고 있다.

노우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