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나우콤, 테일즈런너 도서 판매부수 150만부 돌파

나우콤이 서비스하고 라온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한 액션 달리기 게임 ‘테일즈런너’의 도서상품이 누적 판매 부수 150만부를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테일즈런너 도서는 우수한 교육 콘텐츠와 만화를 접목한 ‘학습만화’시리즈 6종과, 건전한 재미와 웃음을 담은 ‘코믹물’ 시리즈 2종으로 수 차례 베스트셀러에 오르는 등 인기를 누리며, 총 누적 판매 부수 150만부를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최근 출시된 ‘테일즈런너 직업체험’ 시리즈는 아동 도서로써는 잘 다루지 않았던 ‘직업’을 소재로 하여 ‘병원’, ‘법원’, ‘방송국’ 등 다양한 직업의 현장을 소개하고 일의 소중함은 물론 올바른 직업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어 기존의 교과목 중심의 학습만화와는 또 다른 재미와 교육 효과로 주목 받고 있다. 이번 도서상품 150만부 돌파를 기념하여 ‘테일즈런너’에서는 특별한 고객 감사 이벤트를 오는 5월 8일까지 진행한다. 도서 내용과 관련한 퀴즈의 정답을 맞히면 다양한 아이템 및 테런 도서상품을 전원 지급하며, 테런 도서 구매자 중 추첨을 통해 ‘XBOX360키넥트’와 ‘살균청소기’ 등의 푸짐한 경품을 증정 할 예정이다. 한편, ‘테일즈런너’는 도서상품의 인기에 힘입어 게임 캐릭터를 활용한 ‘문구상품’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게임 OSMU(One Source Multi Use)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면서 다양한 ‘테일즈런너’ 상품군을 확보하여 게임 브랜드 위상을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