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동화기업 작년매출 27%증가

동화기업 작년매출 27%증가 동화기업의 지난해 영업실적이 큰폭으로 호전된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닥 등록기업인 동화기업(대표 승명호)은 지난해 판매호조로 매출액은 전년의 1,040억원보다 27% 증가한 1,320억원, 경상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128%, 76% 증가한 114억원, 6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5일 밝혔다. 동화기업 관계자는 "건설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매출과 경상이익이 증가한 것은 주거시설의 고급화에 따라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온돌마루와 도어등 인테리어 소재 및 건축내장재 사업에서 다양한 신제품출시와 공격적인 마케팅이 성공을 거둔 결과"라고 설명했다. 한편, 동화기업은 올해 경영목표를 매출은 50% 증가한 2,000억원, 경상이익은 120% 증가한 250억원으로 잡았다. 동화기업측은 국내건설경기의 위축, 내수부진등으로 외부환경이 크게호전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하지만 , 지난해 인수한 대성목재와의 통합경영 시너지효과가 가시화되고 있고 영업망과 품목보완등이 가능해짐에 따라 목표달성에는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02)2122-0635 최수문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