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경남기업, 경영정상화 MOU

경남기업이 25일 주채권은행인 신한은행과 경영정상화 이행약정(MOU)을 체결했다. 이번 경영정상화계획 약정에는 ▦경영계획수립 ▦경영관리 ▦경영평가 ▦각종 위원회 구성 및 운영사항 등이 포함돼 있다. 신한은행과 경남기업은 재무건전성 강화를 위해 부동산 매각 및 원가절감 등 강도 높은 자구계획을 실행할 예정이다. 앞서 경남기업은 지난달 24일 채권금융기관 동의를 얻어 경영정상화 계획을 확정, 채권행사 유예기간을 오는 2012년 6월 말까지 연장하고 신규자금 1,950억원을 지원 받기로 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