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동향

1인 가구 증가…편의점 1리터 생수 연평균 20%↑

1인 가구의 증가로 대용량 생수의 수요가 늘어나면서 연평균 매출이 20% 이상 증가하고 있다.,/출처=이미지투데이1인 가구의 증가로 대용량 생수의 수요가 늘어나면서 연평균 매출이 20% 이상 증가하고 있다.,/출처=이미지투데이


최근 1인 가구 증가 등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로 인해 편의점 대용량 생수 매출이 연평균 20% 이상 증가하고 있다.

편의점 CU(씨유)는 2일 “생수는 5년 전인 2012년부터 전년 대비 매출이 23.9%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에는 24.7%, 2015년 24.6%로 해마다 상승했으며, 올해 상반기도 23.0%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다.


CU는 “1~2인 소규모 세대가 정수기를 사기보단 소량의 생수를 구매해 먹는 빈도가 늘어났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실제로 용량별 생수의 판매 동향을 살펴보면 주로 야외에서 마시는 500ml 소용량보다 집에서 마시는 대용량 제품의 인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500ml 생수는 2014년 52.6%, 2015년 50.4%로 점차 비중이 줄었으며, 올해 상반기엔 48.9%까지 감소했다. 반면, 1리터 이상 대용량 생수는 올해 51.1%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500ml 생수의 매출 비중을 넘어섰다.

/정승희인턴기자 jsh0408@sedaily.com

정승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