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라이프

KFC 닭껍질 튀김, 27일부터 판매 매장 19곳으로 확대 '우리동네는?'




KFC 닭껍질 튀김 판매 매장이 6곳에서 19곳으로 확대된다.

KFC 코리아는 폭발적인 관심을 끌고 있는 닭껍질 튀김의 판매 매장을 27일부터 19개로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27일부터 KFC 닭껍질 튀김 판매 매장은 ▲강남역점 ▲경성대부경대점 ▲고아주용봉DT점 ▲구리돌다리점 ▲노량진역점 ▲대학로점 ▲대구문화동점 ▲대전시청역점 ▲서울대입구점 ▲서울역점 ▲신촌역점 ▲수원인계DT점 ▲야탑역점 ▲연신내역점 ▲울산현대점 ▲인천스퀘어원점 ▲일산장항점 ▲천안쌍용점 ▲한국외대점이다.



한편 KFC ‘닭껍질 튀김’은 닭의 껍질 부위만 떼어내 튀긴 제품으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팔던 제품이다.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조리법을 변형해 짭짤하면서도 쫄깃한 식감이 특징이다.

김진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