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이수근·서우, 인생 선배의 솔루션

서장훈, 이수근, 서우가 DJ소다의 고민에 폭풍 위로를 선사한다.

사진=KBS Joy


오늘(2일) 방송될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24회에서는 전 세계 페스티벌을 누비고 다니는 글로벌 인기 DJ 소다가 출연해 악플로 속앓이 한 사연을 공개한다. 이에 보살들이 차진 입담으로 안방극장에 사이다를 터트릴 예정이다.

그녀는 자신의 외적인 모습만 보고 디제잉 실력까지 폄하하는 비방글들로 인해 디제이를 쉰 적이 있다고 밝혀 보는 이들의 탄식을 자아낸다. 이를 안타깝게 듣던 이수근은 “안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응원하는 사람도 있는 거야”라며 진심을 담은 조언을 건넨다고.


특히 그녀가 노출로 떴다는 악성 글들이 있다며 속상해하자 보살들이 발끈, “이쁘니까 질투하는 거야”라고 위로를 건네 그녀를 웃음 짓게 만든다. 여기에 서장훈은 사소한 악플에 일일이 신경 쓰는 소다를 향해 “이도저도 싫고 다 맘에 안 들잖아? 다 잡아 쳐넣어!”라는 단호한 현실 조언을 남겨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관련기사



그런 그녀가 안쓰러운 서우는 과거 루머로 마음고생 한 자신의 경험을 털어놓으며 폭풍 위로를 건넨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고민녀의 다친 마음을 어루만지는 보살들의 진심 어린 솔루션은 오늘(2일) 방송되는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