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트럼프 직무박탈해라"...미 하원, 수정헌법25조 발동 촉구안 의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텍사스주 알라모의 미국-멕시코 국경장벽 부근에서 연설하고 있다./AP연합뉴스


미국 하원이 12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직무박탈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통과시켰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6일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사당 폭동에 대한 책임을 물어 수정헌법 25조에 따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직무정지 조치를 취할 것을 마이크 펜스 부통령에게 요구했다.


그러나 펜스 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직무 박탈이 국익과 헌법에 부합하지 않는다며 반대 입장을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에게 서한으로 전달했다.

관련기사



수정헌법 25조는 대통령이 직을 수행할 수 없다고 판단되면 부통령이 직무를 대행하도록 허용하는 규정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이 발의한 탄핵안에서 내란의 성격을 지닌 의회폭동을 선동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박성규 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