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김진욱 공수처장 "야당 인사위원 추천 기한 열흘 연장할 수 있다"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16일 오전 경기 정부과천청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은 야당의 공수처 인사위원회 인사위원 추천이 늦어지면 “열흘 정도 기한을 연장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 처장은 16일 정부과천청사에 출근하면서 취재진을 만나 “기한인 오늘까지 기다려보고 (추천이 없으면) 다시 요청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공수처는 이날까지 여야에 인사위원 2명씩을 추천해달라고 요청했다. 더불어민주당 몫 2명은 추천됐지만 국민의힘은 아직 답이 없는 상황이다.

국민의힘 측이 ‘여당의 특별감찰관·북한인권재단 이사 추천이 먼저’라는 요구를 한 데 대해 김 처장은 “저희와는 관련이 없는 문제”라며 “(추천 촉구를 위해) 국회 방문을 검토할 수 있지만 방문 여부가 중요하지는 않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손구민 기자 kmsohn@sedaily.com


손구민 기자
kmsoh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