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동서식품, 음악 꿈나무 지원하는 '제14회 맥심 사랑의 향기' 진행

인천송천초 어린이 오케스트라에

바이올린·첼로 등 악기와 단복 지원

14년 간 누적 지원금 4억 원 육박

2일 인천광역시 남동구에 위치한 인천송천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제14회 맥심 사랑의 향기' 악기 기증식에서 최상인(왼쪽) 동서식품 홍보 상무와 이영숙 송천초등학교 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서식품은 지난 14년 동안 '맥심 사랑의 향기'를 통해 총 3억 7,000여 만원 상당의 악기와 음악실 개보수 등을 지원해왔다. /사진 제공=동서식품2일 인천광역시 남동구에 위치한 인천송천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제14회 맥심 사랑의 향기' 악기 기증식에서 최상인(왼쪽) 동서식품 홍보 상무와 이영숙 송천초등학교 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서식품은 지난 14년 동안 '맥심 사랑의 향기'를 통해 총 3억 7,000여 만원 상당의 악기와 음악실 개보수 등을 지원해왔다. /사진 제공=동서식품




동서(026960)식품이 올해도 음악 꿈나무를 지원하는 '맥심 사랑의 향기'를 통해 어린이 오케스트라 후원에 나섰다.



동서식품은 2일 인천광역시 남동구에 위치한 인천송천초등학교에서 '제14회 맥심 사랑의 향기' 악기 기증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바이올린, 첼로, 팀파니 등 새 악기는 물론 악기들을 안전하게 보관할 악기장, 오케스트라 단복 등을 전달했다.

관련기사



올해 14회째를 맞은 '맥심 사랑의 향기'는 어린이 오케스트라에 문화자산을 후원하는 프로그램으로 '동서커피클래식'과 함께 동서식품의 대표적인 문화 사회공헌 활동으로 꼽힌다. 동서식품은 지난 14년 동안 '맥심 사랑의 향기'를 통해 총 3억 7,000여만 원 상당의 악기와 음악실 개보수 등을 지원해왔다.

최상인 동서식품 홍보 상무는 "자라나는 음악 꿈나무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실질적인 지원을 하는데 주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자산을 후원하며 소비자들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민주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