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금감원, 금융사기 예방·저출산 극복 팔걷는다

세종시와 범죄예방 홍보활동

한화손보 난자동결 시술비 보조

임정환(왼쪽부터) 금융감독원 금융사기대응단 국장, 남궁호 세종특별자치시 경제산업국장, 유진수 세종시 정책수석, 나채범 한화손해보험 대표이사, 최민호 세종시장, 이복현 금감원장, 이승원 세종시 경제부시장, 김준환 금감원 부원장보, 서지훈 한화손해보험 부사장이 4일 세종시청에서 ‘지역 사회공헌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금융감독원임정환(왼쪽부터) 금융감독원 금융사기대응단 국장, 남궁호 세종특별자치시 경제산업국장, 유진수 세종시 정책수석, 나채범 한화손해보험 대표이사, 최민호 세종시장, 이복현 금감원장, 이승원 세종시 경제부시장, 김준환 금감원 부원장보, 서지훈 한화손해보험 부사장이 4일 세종시청에서 ‘지역 사회공헌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이 세종특별자치시·한화손해보험과 ‘지역 사회공헌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관련기사



세 기관은 금융 사기 예방 및 저출산 극복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특히 한화손보는 세종시 내 취약계층 6만 명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 보험 가입을 지원하고 가임 여성들의 난자 동결 시술 비용을 보조할 예정이다. 9월 말 기준 세종시 전체 여성 중 가임 여성 비중은 51.2%다.

세종시는 금융 사기 예방 활동 확대, 보이스피싱 보험 제도 및 출산 장려 시술비 지원 사업을 홍보하고 금감원은 세종시와 금융 사기 예방 홍보 활동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금감원 측은 “이번 협약은 금융 사기 예방과 함께 금융회사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자 사회 공헌을 실천한 것”이라며 “최근 심각한 사회 문제로 대두하고 있는 금융 범죄, 저출산 등을 금융권이 지역사회와 함께 고민하고 같이 해결하기 위해 노력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전했다.


조윤진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