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ICT

KT, 올해 최고의 성과는 ‘세계 최초 5G 상용화’

KT(030200)가 올해 1등 KT인상 대상에 세계 최초 5세대(5G) 상용화를 주도한 ‘5G 경쟁력 강화 TF’를 선정했다.


8일 KT에 따르면 지난 6일 경기도 성남 KT 분당사옥에서 열린 ‘2019년 1등 KT인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받은 ‘5G 경쟁력 강화 TF’는 지난 4월 세계 최초 5G 상용화에 성공한 후 네트워크 커버리지 확대와 5G 가입자 확산을 위해 8개월 동안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5G 경쟁력 강화 TF에게는 총 3억원을 포상했다.

관련기사



국내 인공지능(AI) 기기 최초로 가입자 200만명을 돌파한 기가지니를 만든 주역인 ‘AI 1등 TF’와 AI 영상보안솔루션의 성장을 일군 ‘그룹 기가아이즈 1등 TF’, AI로 기계소리를 분석하고 고장 여부를 판단하는 기가 사운드 닥터를 개발한 TF도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황창규 KT 회장은 “5G 기반의 AI 전문기업으로서 차별화된 가치를 만들고 대한민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데 1등 KT인상 수상자들이 중추적 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황창규(왼쪽) KT 회장이 지난 6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사옥에서 열린 ‘2019년 1등 KT인상 시상식’에서 5G 경쟁력 강화 TF를 대표해 나온 허진혁 대리에게 1등 KT인상 대상을 시상하고 있다./사진제공=KT


임진혁 기자
liber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