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헌재, 26일 '임성근 판사 탄핵소추' 첫 심리




임성근 부산고법 부장판사의 탄핵소추안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첫 심리가 오는 26일 열린다. 헌재는 17일 임 부장판사의 탄핵심판 준비절차 기일을 26일 오후 2시 헌재 소심판정에서 열고 이석태 헌법재판관을 탄핵심판 주심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현직 판사에 대한 탄핵심판은 헌정 사상 처음이다. 임 부장판사의 임기가 28일 만료되는 점을 감안하면 헌재의 최종 판단은 임 부장판사의 퇴임 이후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기사



/이지성 기자 engine@sedaily.com


이지성 기자
engin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