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실

정세균 "日스가, 한일관계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자"

16일 축하 서한 보내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이 차기 일본 총리로 선출된 것에 대해 축하 서한을 보냈다.


국무총리실은 지난 16일 정 총리가 스가 신임 총리 앞으로 축하 서한을 보내고 취임을 축하했다고 17일 밝혔다. 정 총리는 서한에서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 양국이 대화와 협력을 강화해나가자”고 밝혔다. 또 “한일 양국 간 호혜적인 경제협력과 사회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미래세대를 포함한 인적 교류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 공조도 활성화함으로써 양국의 상호 발전에 기여하고 양국 국민 간 선린우호 관계를 한층 심화시켜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연합뉴스


일본 하원 격인 중의원은 전날 오후 본회의에서 아베 신조 총리 사퇴에 따른 새 총리 지명선거를 했다. 스가 총재는 이 과정에서 과반 지지를 얻어 일본의 새 총리로 공식 선출됐다.


윤경환 기자
ykh2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부 윤경환 기자 ykh22@sedaily.com
증권 중소기업 과학 IT 유통 법조 등 출입했습니다.
최소한 세상에 부끄럽지는 말자 라는 마음으로 일하는 중입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