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연예

'미스터트롯' 이찬원, 코로나 확진… 임영웅·장민호는 '음성'

세 사람 1일 '뽕숭아학당' 함께 녹화… 모두 자가격리는 유지

붐·박명수 등도 자가격리 들어가… 방송 잇따라 차질 빚어

가수 임영웅의 ‘히어로’ 뮤직비디오 /사진=뉴에라프로젝트


가수 임영웅·장민호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트롯 가수 이찬원과 함께 방송을 촬영하면서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함께 방송을 녹화했던 다른 방송인들도 잇따라 자가격리에 들어가며 방송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임영웅·장민호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는 3일 공식 팬카페에 글을 올려 “임영웅님은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장민호님과 담당 매니저도 음성”이라고 밝혔다. 음성 판정은 나왔지만 이들 모두 현재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를 유지하고 있다.


두 사람은 앞서 이날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찬원과 함께 지난 1일 TV조선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바 있다. 이에 소식이 전해지자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간 것. 이찬원의 매니지먼트도 맡고 있는 뉴에라 측은 “이찬원은 즉시 자가격리를 하며 방역 당국의 다음 조치를 기다리고 있다”며 “즉시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충분히 안전한 상황이 확보될 때까지 방역당국의 지침을 따라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TV조선도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모든 출연자와 스태프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TV조선 측은 “자체 방역 시스템을 최고 단계로 상향 조정하고 상암동 사옥은 일정 기간 폐쇄하는 등 고강도 선제적 대응을 실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TV조선은 다만 오는 17일 처음 방송할 ‘미스트롯2’ 편성에는 변동이 없다고 밝혔다. ‘미스트롯2’에는 이찬원을 포함한 ‘미스터트롯’ TOP6가 출연하지만, 첫 방송 녹화는 이미 모두 마쳤다.

한편 다른 방송인들도 잇따라 영향을 받아 자가격리에 들어가거나 방송 출연을 취소하면서 곳곳에서 차질이 발생하고 있다. 이찬원과 ‘뽕숭아학당’ 등에 함께 출연한 방송인 붐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이며, 붐이 진행하는 SBS파워FM ‘붐붐파워’는 모모랜드 주이가 대신한다. 이찬원과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박명수도 검사 및 격리 대상이라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이날 방송은 정다은 아나운서가 진행했다. 이찬원과 스타일리스트가 동일한 이적과 서장훈은 이날 방송 스케줄을 취소했다.


박준호 기자
violato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